소금과 빛 – 마틴 로이드 존스의 ‘산상설교’ 중에서

북아프리카에는 한 때 강력한 교회가 있었습니다. 그 교회는 성 어거스틴을 포함하여 초기의 많은 거물들을 배출해 낸 번창하던 교회였습니다. 그러나 맛과 빛을 잃고 그 교회는 문자 그대로 발에 밟혀 사라져 버렸습니다.

이처럼 명목상의 신앙고백을 하는 사람들은 궁극적으로 이런 운명을 당하게 될 것입니다. 요약해서 말씀드리면 참된 기독교인은 숨겨질 수가 없으며 세상의 주시를 피할 수 없습니다.

기독교인으로서의 삶과 역할을 다하는 사람은 눈에 띄기 마련입니다. 그는 소금과 같습니다. 그는 산 위에 선 동네와 같고, 등경 위의 등불과 같습니다.

여기에 한마디 덧붙인다면 참된 기독교인은 자기의 빛을 자랑하거나 숨기려 하지 않습니다. 그는 기독교인이란 것을 일부러 드러내거나 또는 그 사실을 숨기려고 하는 것이 얼마나 우스꽝스러가를 압니다.

기독교인이 되는 것이 무엇이며, 하나님의 은혜가 그에게 어떤 것이며, 하나님께서 그를 위해 무엇을 해주셨는가를 참으로 알며, 궁극적으로 하나님께서 이렇게 해주신 것은 그가 다른 사람에게 영향을 주기 위함이라는 것을 깨닫는 사람은 그것을 감출 수 없습니다.

그뿐이 아닙니다. 그가 그것을 감추려 하지 않는 까닭은 그가 “궁극적으로 이 모든 것의 목적과 목표는 내가 이렇게 작용할 수 있기 위함이다.” 라고 믿기 때문입니다.

만약 우리 안에서 등불을 말 아래에 두려는 경향을 발견하게 되면 우리 자신을 검토하여 그것이 사실 ‘빛’인가 분명히 해야 합니다. 소금과 빛은 고유한 자질을 숨길 수 없기 때문입니다.

다른 사람의 비위를 맞추고 알랑거리거나 박해를 피하기 위해 기독교인인 사실을 덮어버리려는 경향을 내 속에서 발견하게 되면, 나는 등불을 켜서 말 아래에 덮어 버리려는 사람을 생각해봐야 한다는 것입니다.

내가 그와 같은 생각을 하며 그것이 얼마나 우스꽝스러운가를 보는 순간 나에게 그 ‘덮는 말’을 제공하는 음흉한 손은 마귀의 손임을 알아야 하겠습니다.

마틴 로이드 존스의 ‘산상설교’ 중에서

Related Articles

주님이 기독교인에 대해 말씀하신 세 가지 원칙 (1)

그 첫째 원칙은, “기독교인은 기독교인이 아닌 모든 사람과 다르다.”는 것입니다. 주님께서 다른 무엇보다 강조하고 싶어하신 것이 이 원칙이었습니 다. 여러분은 주님이 “내가 세상에 평화를 주려고…

세상의 소금과 빛 마 5:13-16

13 너희는 세상의 소금이니 소금이 만일 그 맛을 잃으면 무엇으로 짜게 하리요 후에는 아무 쓸 데 없어 다만 밖에 버려져 사람에게 밟힐 뿐이니라 14 너희는…

그리스도인은 영생의 소망에 붙잡힌 사람이다

히브리서 9장 11 그리스도께서는 장래 좋은 일의 대제사장으로 오사 손으로 짓지 아니한 것 곧 이 창조에 속하지 아니한 더 크고 온전한 장막으로 말미암아12 염소와 송아지의…

마틴 로이드 존스의 ‘산상 설교’ 중에서

우리는 기독교인으로 행동할 수 있기에 앞서 기독교인이 되어야 합니다. 이것이 근본적으로 중요한 요점입니다. 존재는 행위보다 중요하며 자세가 행위보다 더 의의가 있습니다. 근본적으로 중요한 것은 우리의…

긍휼히 여기는 사람 – 마틴 로이드 존스의 ‘산상설교’ 중에서

우리들 중 누구도 처음부터 용서의 영을 소유하고 있는 사람은 없습니다. 그리고 여러분이 용성의 영을 갖고 있다면 여러분이 이 영을 가지고 있는데는 오직 한 가지 이유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