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권하시는 부르심

만일 복음을 전하지 아니하면 내게 화가 있을 것이로다(고전 9:16)

당신의 귀가 하나님의 부르심을 듣지 못할까 주의하십시오.구원을 얻은 모든 주의 백성들은 자신이 구원받은 사실을 전하도록 부르심을 받았습니다.

그러나 이 부르심은 복음 선포의 부르심과 다릅니다. 우리가 구원받은 사실은 단지 복음 선포를 위한 하나의 예일 뿐입니다. 바울은 복음을 전해야 하는 심적 부담에 대해 말합니다.

위의 내용은 구원을 위해 하나님을 만나려는 영혼들에게는 해당되지 않습니다. 이 세상에서 구원을 받는 것보다 더 쉬운 일은 없습니다. 구원이란 하나님의 주권적인 일이기 때문입니다.

“내게로 오라. 내가 너를 구원하리라.” 주님은 구원의 조건으로 어떤 제자 훈련을 내걸지 않으셨습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를 통하면 구원에 이르도록 정해져 있습니다.그러나 제자 훈련은 선택사항입니다.

“만일 누구든지 나의 제자가 되려면,,,” (막8:34)

위의 바울의 말은 예수 그리스도의 종이 되려는 자들과 관련됩니다. 그리스도의 종들은 자신들이 무엇을 할 것이며 어디로 갈 것인가에 대해 스스로 결정할 수 없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자기를 기쁘시게 하기 위해 우리를 ‘찢겨진 빵과 부어지는 포도주’로 만드십니다. 복음을 위해 구별되었다는 말은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다는 뜻입니다.

그러나 부르심을 건성으로 듣게 되면 그 사람은 주의 종으로서의 이름에 합당한 고통을 받기 시작합니다. 모든 야망은 꺾이고 인생의 욕망은 잠들게 되며 외적인 자랑들은 철저하게 제거되고 사그러듭니다.

오직 한 가지만 남게 되는데, 그것은 “복음을 위해 구별되었다”는 것입니다. 주님께로부터 부르심을 받았는데도 다른 방향으로 자신의 발을 옮기려는 자들에게 얼마나 불행한 일들이 발생합니까?

하나님께서 당신을 주의 복음의 종으로 부르시는지 확인하십시오. 주께서 당신을 부르실 때 그 부름을 방해하는 것들을 주의하십시오

오스왈드 챔버스의 ‘주님은 나의 최고봉’ 중에서

Related Articles

자아가 이끄는 삶은 눈물 뿐이다(2)

마태복음 16장 24 이에 예수께서 제자들에게 이르시되 누구든지 나를 따라오려거든 자기를 부인하고 자기 십자가를 지고 나를 따를 것이니라 ‘자기’ 가 하는 일은 무엇입니까? 많은 것을…

(4) 전쟁과 기근 그리고 박해

마태복음 24장 9 그 때에 사람들이 너희를 환난에 넘겨 주겠으며 너희를 죽이리니 너희가 내 이름 때문에 모든 민족에게 미움을 받으리라 10 그 때에 많은 사람이…

훈련의 사람 사도 바울

훈련은 성령으로 하여금 우리의 연약한 인간성 안에서 가장 좋은 것들을 끌어내게 만들 수 있는 것이다. 사도 바울은 주님과 마찬가지로 자신을 엄하게 훈련하는 사람이었다. 그는 자신의…

말의 능력과 위험성

사사기 16장 15 들릴라가 삼손에게 이르되 당신의 마음이 내게 있지 아니하면서 당신이 어찌 나를 사랑한다 하느냐 당신이 이로써 세 번이나 나를 희롱하고 당신의 큰 힘이…

조셉 얼라인의 ‘회개하지 않은 자들에게 보내는 경고’

내가 이 장에서 다룰 주제 속으로 본격적으로 들어가기 전에 먼저 말해두고자 하는 것은, 사람은 자신의 마음과 영적 상태에 문제가 많은데도 얼마든지 아무런 문제도 없다는 확신을…